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건강
식약처, 日 야마가타현 버섯 수입 잠정 중단
  • 김준수 기자 emirate11@naver.com
  • 승인 2022.01.17 16:53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준수 기자]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일본 야마가타현 버섯류를 잠정 수입 중단 조치한다.

방사능 검사절차

일본 농산물의 잠정 수입중단 조치는 2011년 3월 원전사고 이후 46번째이며, 이번 조치로 농산물이 잠정 수입 중단된 일본 지역은 14개현에서 15개현으로 늘어났고 수입중단 품목은 종전의 27개 품목으로 동일하다.

이번 조치는 일본 정부가 6일 야마가타현 버섯류(야생)의 출하를 제한함에 따른 것으로 출하 제한일 이후 국내로 해당 농산물을 수입할 수 없도록 조치한 것이다. 참고로 야마가타현산 버섯류는 2011년 3월 이후, 일본산 버섯류는 2015년 이후 우리나라에 수입된 실적이 없다.

식약처는 잠정 수입 중단된 식품 이외에 일본에서 수입되는 모든 식품에 대하여 매 수입시마다 방사능 검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그 결과를 수입식품 방사능 안전정보 누리집에 공개하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식약처#야마가타현#버섯

김준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