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계절
[평창패럴림픽] "도전 종합 10위" 한국 선수단 선수촌 입촌
  • 박상현 기자 tankpark@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8.03.06 14:03
  • 댓글 0
한국 선수단이 6일 강원도 평창군 평창선수촌 국기광장에서 열린 선수촌 공식 입촌식에서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사진=대한장애인체육회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상현 기자] 2018 평창동계패럴림픽에서 종합 10위 목표를 이루겠다는 한국 선수단이 평창선수촌에 공식 입촌했다.

배동현 단장이 이끄는 한국 선수단은 6일 오전 강원도 평창군 대관령면 평창선수촌 국기광장에서 입촌식을 가졌다.

체코 선수단과 함께 가진 이날 입촌식에는 장애인 아이스하키와 바이애슬론, 크로스컨트리스키, 스노보드 등 4개 종목 선수와 임원 등 62명과 노태강 문화체육관광부 2차관과 김성일 국제패럴림픽위원회(IPC) 집행위원, 여형규 평창조직위원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했다.

알파인스키 선수들은 정선 알파인경기장에서 열린 오전 훈련 때문에 참석하지 못했고 휠체어 컬링 대표팀 선수들은 경기도 이천훈련원에서 막바지 훈련 중이어서 역시 함께 하지 못했다. 컬링 선수들은 6일 밤 선수단에 합류한다.

한국 선수단은 이번 대회에 6개 전 종목에 걸쳐 선수 36명, 임원 47명 등 역대 최다인 83명으로 구성됐다. 한국 선수단은 금메달과 은메달 1개씩과 동메달 2개로 역대 최고 성적인 종합 10위에 오르겠다는 각오를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평창동계패럴림픽#동계패럴림픽#평창패럴림픽#패럴림픽

박상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