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배구
[현장인터뷰] '완승' 권순찬 감독 "만족스러운 경기, 굳이 작전 없어도…"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1.10 21:27
  • 댓글 0
작전지시하는 흥국생명 권순찬 감독. (사진=KOVO)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흥국생명이 GS칼텍스전 악연을 끊었다. 

흥국생명은 10일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2022~2023 V-리그 여자부 1라운드  GS칼텍스와의 대결에서 세트스코어 3-0(25-16, 25-15, 25-14)으로 승리했다. 

GS칼텍스는 3세트를 치르는 동안 한 번도 20점 고지를 밟지 못했다. 완벽한 흥국생명의 승리였다. 권순찬 감독 역시 이날 경기에 만족감을 표했다. 권 감독은 "오늘 서브, 블로킹, 수비 연결까지 3박자가 다 잘 맞은 것 같다. 만족스러운 경기였다"고 흡족해 했다. 

그렇다보니 작전 지시에서도 빠져있던 권순찬 감독이었다. 권 감독은 "오늘 선수들이 분석한대로 움직였다. 작전이 없어도 경기를 잘 치렀다"고 말했다. 

김나희와 옐레나의 스파이크 서브도 위력적이었다. 권순찬 감독은 "김나희는 아직 조금 약한 것 같다. 그래도 점점 좋아질 거라고 본다. 옐레나는 충분히 스파이크 서브를 때릴 수 있다는 생각이 있었다. 한 번도 때려본적이 없다고해서 시도 해봤는데, 만족스럽게 잘하는 것 같다"고 말했다. 

장충=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