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넷플릭스, 19세 청춘 담은 리얼리티 제작한다공식 SNS 통해 2004년생 모집
  • 박영선 기자 djane7106@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1.07 11:39
  • 댓글 0
(사진=넷플릭스 제공)

[데일리스포츠한국 박영선 기자] 넷플릭스에서 빛나는 열아홉 살의 청춘을 보여줄 새로운 리얼리티 예능을 제작한다.

데이팅 리얼리티 예능 '솔로지옥', 최고의 아티스트들의 단 한 번의 무대로 감동을 선사한 '테이크 원', 오는 25일 공개를 앞둔 유재석, 이광수, 김연경의 로컬 노동 버라이어티 '코리아 넘버원', 그리고 살짝 공개된 영상만으로도 큰 궁금증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서바이벌 게임 '피지컬: 100'까지. 다채로운 장르의 예능 작품 라인업을 선보이고 있는 넷플릭스가 19세 청춘들의 풋풋한 매력과 성장, Z세대들이 만들어내는 흥미로운 관계들을 엿볼 수 있는 청춘 리얼리티 예능의 제작을 확정 지었다.

‘청춘 리얼리티’를 표방하는 이번 넷플릭스 예능 작품은 인생의 가장 빛나는 순간이자 누구보다 빨리 어른이 되고 싶은 19세 청춘들이 주인공이다. 2004년생 열아홉 청춘들을 한데 모아 그 안에서 일어나는 버라이어티한 사건들과 예상치 못한 재미들을 담아낼 예정이다.

넷플릭스의 새로운 청춘 리얼리티 예능은 넷플릭스 공식 SNS 채널을 통해 19세(2004년 생) 참가자를 모집하며, 오는 내달 중 첫 촬영에 들어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영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