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기타
인천시, 숲 해설·유아 숲 교육 프로그램 운영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3.15 09:47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어느덧 성큼 다가온 봄,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몸과 마음을 숲 해설 프로그램과 함께 해보면 어떨까.

인천광역시가 올해 산림교육 운영사업에 전년 대비 10% 증가한 약 9억 원의 예산을 들여 이달 중순부터 유아·청소년·노년층 등 다양한 계층에게 고품질 산림교육서비스를 제공한다.

인천시 산림교육은 숲 해설 교육, 유아 숲 체험교육 총 2개 분야 프로그램으로 운영되며, 숲 해설가·유아숲 지도사 등 전문 자격을 갖춘 33명의 산림교육 전문가가 관내 유아숲 체험원, 도시숲, 숲길 등에서 수요자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숲 해설 교육은 시민들이 코로나19로 지친 일상생활에서 벗어나 자연과의 교감을 통해 육체적·정신적 피로감을 해소하고 자연의 소중함을 일깨워 줄 수 있는 힐링 프로그램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유아 숲 체험 교육은 유아 맞춤형 숲 체험 프로그램으로써 숲에서 직접 제작할 수 있는 수업교구를 통해 아이들의 수업 참여도를 높이고 오감을 통해 자연과 교감해 유아들의 건강과 창의성을 높일 수 있도록 진행한다.

인천시는 지난해 코로나 정국에서도 산림교육 참여 인원이 9만 여명에 달했을 만큼 이용객들에게 매우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소규모 분산교육 및 온라인 교육 등 비대면 프로그램 운영을 적절하게 병행해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시민들이 원활하게 산림교육 서비스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박세철 인천시 녹지정책과장은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이 누구나 안전하고 유익한 숲 체험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다양한 숲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운영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천시#숲 해설·유아 숲 교육 프로그램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