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트와이스 다현, "혼자 화장실" 지방 팬 사인회 후 낙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1.18 12:21
  • 댓글 0
사진=JTBC ‘아는형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트와이스 다현이 지방 팬 사인회 후 낙오된 사연이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 17일 방송한 KBS 쿨FM '박명수의 라디오쇼'에 출연한 트와이스 다현은 과거 방송한 종합편성채널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 지방 팬 사인회 후 낙오된 일화를 공개했다. 

다현은 "트와이스는 멤버들의 나이 순서대로 인원을 확인한다"라며 "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를 외친다고 한다.

이수근은 "이렇게 룰을 정한 이유가 있지 않냐"고 물었다. 다현은 "우리가 지방 팬 사인회를 갔는데 끝나고 출발을 하려고 했어. 근데 나는 혼자 화장실에 갔어"라고 전했다.

이어 "얼른 매니저 오빠한테 전화했지. 오빠가 내가 없는 줄 모르고 출발해서 미안하다고 했어. 그래서 그 이후로 인원수 체크 룰이 됐어"라고 답했다.

이수근은 "이 정도는 알고 있어야 트와이스와 친한 거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