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이상화, "넌 이미 레전드" ♥강남에 마음 연 계기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1.17 10:43
  • 댓글 0
사진=JTBC '아는 형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강남이 '나를 불러줘'에 출연해 아내 이상화를 위한 러브송을 의뢰한 가운데 과거 이상화가 강남에게 사랑에 빠진 계기가 재조명 받고 있다. 

지난 16일에 방송한  MBC 에브리원 '나를 불러줘'에는 강남이 아내 이상화를 위한 러브송을 의뢰했다. 이에 앞서 방송한  JTBC '아는 형님'에 출연한 이상화가 강남에게 마음을 열게 된 계기를 밝혀 화제다.

서장훈의 "언제 마음을 열었냐"라는 질문에 이상화는 "작년 겨울에 무릎 재활을 하고 있었는데 은퇴의 기로에 서있어 힘든 시기에 오빠가 '너는 이미 레전드고 이제 걱정하지 마 편히 쉬고 나랑 놀러 가자'"라고 말했다.

이상화는 '강남의 어떤 점이 매력 있었어?'라는 질문에 "카메라가 켜져 있을 때는 가벼울 수 있는데 꺼졌을 때는 가벼움 속에 진중함이 있다. 매력을 막 흘리고 다닌다"라고 말했다.

박세리는 "같은 정글 갔는데 왜 이렇게 다르지?"라며 "처음으로 방송 PD 멱살 잡을 뻔했다. 너무 힘들었다. 강남이가 되게 까불거려서 나한테 장난을 너무 쳐서 때릴 뻔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