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기타
비대면으로 심리상담 전문가를 만나보세요한국마사회 중독예방상담기관 ‘유캔센터', 화상상담 무상 제공
  • 차혜미 기자 h_yemi82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10.07 13:20
  • 댓글 0
사진=한국마사회

[데일리스포츠한국 차혜미 기자] 지난 1일부터 운영된 한국마사회의 중독예방상담기관인 ‘유캔센터(UcanCenter)’가 PC와 모바일을 활용한 화상상담을 무상으로 제공한다. 

유캔센터는 건전한 경마문화 정착 및 이용자 보호를 위해 한국마사회가 국내 최초로 설립, 운영하고 있는 중독예방 전문기관이다. 임상심리전문가, 중독심리전문가 등 공인된 전문가를 통한 상담을 무상으로 제공하고 있다.

이번에 도입한 화상상담시스템은 경마 과몰입 관련 개인상담, 가족상담 등을 PC와 모바일을 통해 비대면으로 제공하는 서비스다. 시간과 공간의 제약에서 자유로울 뿐만 아니라 상담사 선택 등 맞춤형 서비스도 제공되며 대면방식과 동일한 수준의 상담을 제공한다. 

코로나19 확산세로 대면상담이 부담스러웠던 이들은 물론 거동이 불편하거나 지리적 여건으로 유캔센터 방문이 어려웠던 이들에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화상상담은 한국인터넷진흥원(KISA)의 보안인증 플랫폼을 통해 개인정보 및 상담내용을 철저히 보호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다.

한국마사회 김홍기 건전화본부장은 “코로나19로 합법경마 이용은 제한적이지만 불법시장을 중심으로 과몰입 문제는 더 심각해지고 있다”며 “이에 유캔센터는 온라인을 통해 언제, 어디서, 누구나 이용 가능한 화상상담 시스템을 운영하게 됐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혜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