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목포생활도자박물관, ‘세라믹색종이체험’ 참가자 모집  23일부터 단계적 확대 운영...전화접수만 가능, 단체 체험은 불가능
  • 최지우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2.22 11:15
  • 댓글 0
목포생활도자 박물관 전경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목포생활도자박물관이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완화됨에 따라 일시 중단했던 체험프로그램을 오는 23일부터 단계적으로 확대 운영한다.

세라믹색종이체험은 누구나 언제든지 참여할 수 있는 상설 체험프로그램이다. 참가자는 완성품 접시, 머그잔 등 그릇 겉면에 특수 색종이를 붙여 자기만의 작품을 제작해 생활 속 아이템으로 활용할 수 있다.

박물관은 코로나19 감염증 예방을 위해 인원을 기존 수용인원의 50%로 제한하고 시간제로 운영한다.

5인 이상 집합 금지로 단체 체험은 당분간 접수가 불가능하나 개인 및 가족단위 참여는 사전 예약제 방식으로 박물관 홈페이지, 전화로 접수가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목포생활도자박물관 홈페이지(http://doja.mokpo.go.kr) 및 전화(061-270-4130, 8480)로 확인할 수 있다.

박물관 관계자는 “코로나19 상황에 탄력적으로 대응하면서 앞으로 도자기체험, 생활문화교실 등을 수요자 맞춤형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비대면 통합 온라인 접수 및 결재시스템도 상반기에 구축해 체험자 편의와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생활도자박물관은 갓바위 문화타운의 자연사박물관 뒷편에 위치해있으며, 지난 2006년 8월부터 운영 중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