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농구
'아데바요 골밑 장악' 마이애미, 보스턴 꺾고 6년 만에 파이널 진출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0.09.28 11:19
  • 댓글 0
(사진=AP/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마이애미가 6년 만에 NBA 파이널 무대를 밟는다.

마이애미 히트는 28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 어드밴트헬스 아레나에서 열린 보스턴 셀틱스와의 2019-2020 NBA 플레이오프 동부 컨퍼런스 파이널 6차전에서 125-113으로 승리했다. 마이애미는 시리즈 전적 4승 2패로 파이널에 진출했다. 

마이애미는 뱀 아데바요가 32점 14리바운드 5어시스트로 맹활약했다. 지미 버틀러도 22점 8어시스트로 승리를 이끌었다. 마이애미는 6명이 두 자리 득점을 올리는 고른 활약을 펼쳤다.

보스턴은 제일런 브라운이 26점 8리바운드로 분전했다. 제이슨 테이텀도 24점 7리바운드 11어시스틀 기록했다. 하지만 아데바요의 골밑 공략을 막지 못한 것이 컸다. 

경기는 4쿼터 중반까지 치열했다. 마이애미는 아데바요와 타일러 히로의 활약으로 점수차를 벌렸다. 수비에서는 지역방어로 효과를 봤다. 보스턴은 마이애미의 지역방어를 공략하기 위해 애를 썼지만 3점슛이 터지지 않았다. 마이애미는 던컨 로빈슨의 3점포로 승기를 잡았다. 

이로써 마이애미는 6년 만에 NBA 파이널 무대를 밟았다. 르브론 제임스가 이끌던 지난 2013-2014시즌 이후 6년 만이다. 공교롭게도 마이애미는 르브론이 이끄는 LA 레이커스와 파이널에서 만난다. 당시 함께 우승을 만들었던 에릭 스포엘스트라 감독과 르브론의 대결도 관심사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