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기타
하나은행, 퇴직연금 전용 '장기 원리금 보장 ELB' 출시
  • 김백상 기자 104o@daum.net
  • 승인 2020.03.27 00:23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백상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지성규)이 퇴직연금 전용 '장기 원리금 보장 ELB' 상품을 출시한다.

( 사진 = KEB 하나은행 제공)

새로 선보일 '장기 원리금 보장 ELB'는 기업 퇴직연금(DB, DC)과 개인 퇴직연금(IRP) 손님 모두 가입 가능한 금융권 최초 변동금리로 만기(3년, 5년) 운용하는 퇴직연금 전용상품이다.

지난 2월 '단기 원리금 보장 ELB' 출시에 이어 '장기 원리금 보장 ELB'는 시장금리보다 변동 폭이 작은 CD금리(3개월 변동)로 운용해 정기예금 대비 높은 금리를 제공한다.

만기 시마다 다시 운용 지시를 해야 하는 1년 만기 ELB 대신 장기 운용을 통해 관리의 어려움을 해소할 수 있어 손님의 상품 선택 폭을 한층 넓힐 예정이다.

또한 만기 이전 중도해지 시에도 낮은 중도해지이율을 적용, 기존 ELB 및 정기예금 대비 차별화된 고금리 지급이 가능해 손님의 자금 유동성 확보에 유리할 전망이다.

이장성 하나은행 연금사업단 단장은 "관리의 편의성을 개선한 장기 ELB는 최장 5년 동안 정기예금 대비 고금리 상품을 안정적으로 운용할 수 있고 중도해지 시에도 고금리 지급이 가능해 손님의 유동성을 확대했다"고 말했다.

이 단장은 "손님의 소중한 퇴직연금 자산 관리를 위해 최적의 상품을 지속해서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하나은행은 전년도 은행권 퇴직연금 수익률 DB 1위, DC/IRP 2위를 기록했으며, 퇴직연금 성장률 1위 및 퇴직연금 적립금 순수 증가분 3조원을 초과하는 등 연금시장에서 강점을 보인다.

김백상 기자  104o@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KEB 하나은행#퇴직연금#보험

김백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