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나이차이? 아내의 맛, 중국마마 팬에 딸기 선물 받아...깜짝 선물에 감동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0.02.15 17:09
  • 댓글 0
사진=TV조선 '아내의 맛'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아내의 맛' 함소원♥진화 나이차이가 궁금한 가운데 함소원의 시어머니가 팬에게 딸기 선물을 받았다. 

11일에 방송된 TV조선 '세상 어디에도 없는 아내의 맛'에서는 함소원의 시어머니 마마가 한국 팬으로부터 딸기를 선물받아 먹방을 선보였다. 

함소원은 시어머니 마마와 함께 파마를 하러 갔다. 마마는 "배가 고프다. 갈비탕을 시켜달라"라고 말했다. 스튜디오에서 마마는 "갈비탕이 정말 좋다. 고기도 있고 국물도 있다"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함소원은 "배달료가 든다. 내가 직접 가지러 가겠다"라고 말했다. 함소원은 갈비탕을 가지러 갔다. 그 사이 한 시청자가 미용실 안으로 들어왔다. 시청자는 "마마의 팬이다"라며 딸기 상자를 내밀어 눈길을 끌었다.

헤어 스타일링을 받던 시어머니는 깜짝 등장한 팬이 전한 딸기 선물에 화들짝 놀라며 한국말로 "감사합니다"라고 화답해 훈훈함을 더했다. 

그때 함소원이 등장했다. 마마는 "어떤 분이 내게 딸기를 줬다"라고 자랑했다. 박명수는 마마에게 "어머님, 중국에 가면 이런 일이 없다. 그러니까 한국에 눌러 사시는 게 어떠냐"라고 말해 주위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한편 함소원의 나이는 45세이며 진화의 나이는 27세로 18살 나이 차이가 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