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영화 곡성 해석? 줄거리? 결말? 촬영지? 절대 현혹되지 마라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0.01.29 16:05
  • 댓글 0
사진=영화 '곡성' 포스터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영화 '곡성' 해석, 줄거리, 결말, 촬영지가 관심인 가운데 영화 '곡성(哭聲)'은 나홍진이 감독하고, 배우 곽도원, 황정민, 쿠니무라 준, 천우희, 김환희, 허진, 장소연, 김도윤 등이 출연한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지난 2016년 5월 12일 개봉해 누적관객수 6,879,989명을 기록했으며, 네이버 영화 기준 관람객 평점 8.23, 네티즌 평점 7.61, 평론가 평점 8.18을 기록하고 있다. 

영화는 외지인이 나타난 후 시간된 의문의 사건과 기이한 소문 속 미스터리하게 얽힌 사람들의 사연을 그렸다. 곡성에 살고있는 경찰 종구(곽도원)는 계속되는 의문의 연쇄 사건으로 마음이 복잡한 가운데, 자신의 딸 효진(김환희)에게 의문의 병이 생겨 힘들어진다. 이 모든 것이 낯선 외지인(쿠니무라 준) 때문에 벌어진 일이라고 생각한다. 마음이 다급해진 종구는 무속인 일광(황정민)을 불러들이게되고, 여인 무명(천우희)을 만나면서 더욱 혼란스럽기만 하다. 

실체를 알 수 없는 사건에 휘말린 이들과 정체조차 분명치 않은 인물 간의 관계가 계속된 궁금증과 호기심을 쌓아가는 사이, 어느덧 클라이맥스에 이르러 견고히 구축된 스릴의 절정을 확인할 수 있는 '곡성'은 그간 경험해보지 못했던 새로운 영화적 재미와 체험을 선사한다.

결말에 대해 일본인은 곽도원의 차에 치여 '사망'했으며 죽기전까지는 '인간' 이었으나, 죽고나서 '악마'로 부활한 것으로 해석했다. 

한편 영화 '곡성' 촬영지는 곡성군 곡성읍 동산리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영화곡성해석#영화곡성줄거리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