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배구
GS칼텍스, 차상현 감독과 3년 재계약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4.18 22:19
  • 댓글 0
<사진=GS칼텍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GS칼텍스가 차상현 감독과 3년 더 함께한다.

GS칼텍스는 18일 "차상현 감독과 3년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경기대를 졸업한 차 감독은 삼성화재에서 선수생활을 했고 LIG, 상무에서 지도자 경험을 쌓았다.

2011~2014년까지는 GS칼텍스의 수석코치를 맡으며 우승과 준우승 한 번씩 이끌었고, 지도력을 인정받아 2016-2017시즌 중 GS칼텍스의 사령탑에 부임했다. 

특히 2018-2019시즌 팀을 5년 만에 봄 배구에 진출시키는 등 여자배구에 돌풍을 일으켰다.

차상현 감독은 “계속해서 팀을 지휘할 수 있게 기회를 줘서 너무 감사하다. 다음 시즌에도 GS칼텍스가 팬들의 사랑을 더 받을 수 있도록 재미있고 신나는 배구를 선보이겠다.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포부를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GS칼텍스#차상현 감독 재계약#3년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