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전북
2019 남원 코리아 오픈 국제롤러대회 17일 개막
  • 이상민 기자 imfactor@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9.04.17 17:36
  • 댓글 0
<사진=남원시>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상민 기자] 제12회 2019 남원 코리아 오픈 국제 롤러스포츠대회가 4월 17일부터 24일까지 7일 동안 전북 남원 춘향골체육공원 일원에서 열린다. 이번 대회는 중국, 러시아, 호주, 인도 등 14개국 선수 2187명이 참가해 스피드 트랙 및 로드, 슬라럼, 인라인하키 4개 종목에서 열띤 경쟁을 펼칠 예정이다.

개회식은 대회 중간인 20일 저녁 6시 춘향골체육관에서 선수단 및 귀빈들이 참가한 가운데 시립국악단의 식전공연, 참가국 출신 주민이 전하는 환영메세지 등 대회의 성공 개최를 다짐할 예정이다. 남원시는 시민들이 지역 최대의 체육향연을 즐길 수 있도록 각급 학교별 단체관람 신청, 지역 기관단체들과 참가국 결연 추진했다.

또 세계 각지에서 온 선수들이 경기가 없는 날에 민속놀이, 한복입기 체험 등 우리 전통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부대행사를 마련해 한국의 전통문화를 소개하고 좋은 추억을 만들어 줄 계획이다.

남원시는 이번 대회를 통해 20억원의 경제효과가 발생해 지역경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남원시는 지역경제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오는 6월에 남원 오픈 국제검도대회, 국제바둑 춘향선발대회 등을 추진하고 있다. 한편, 남원시는 대회 성공을 위해 경기장 등 각종 시설을 정비와 함께 두 차례의 보고회를 통해 대회분위기 조성, 선수단 환영, 위생·안전 등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원시#춘향#롤러#인라인스케이트

이상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