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엄기준, 과거 미니홈피에 "니XX 눈 오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8.12.06 23:44
  • 댓글 0
<출처=KBS2 '해피투게더4'>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해피투게더4' 엄기준이 지우고싶은 흑역사를 언급했다.

6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에는 마법 기숙사 엄유민법 특집으로 엄기준, 유준상, 민영기, 김법래가 출연했다.

이날 엄기준은 지우고싶은 흑역사에 대해 과거 올린 글, 사진 등을 꼽았다. 이어 제작진이 준비한 굴욕 사진이 공개됐다.

2005년 엄기준은 자신의 미니홈피에 눈을 배경으로 셀카를 올린 뒤 "니XX 눈 오네"라는 글을 남겼다.

이에 MC들은 "왜 이렇게 화가 많았느냐"라고 물었다.

엄기준은 "여자친구한테 차였을 당시다"라고 말했다. 이에 조세호는 "화가 나는데 셀카는 왜 찍느냐"고 물었다.

이에 엄기준은 "화가 나니까"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