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오영실, 이금희 향한 이상벽의 칭찬에 섭섭함 토로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18.11.08 00:26
  • 댓글 0
<출처=MBC '라디오 스타' 방송 캡처>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라디오스타’ 에 출연한 오영실이 이상벽에게 섭섭함을 토로했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이상벽, 오영실, 허참, 붐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이상벽은 "'아침마당’ 진행 당시 오프닝 멘트를 직접 썼다. 무슨 말로 시작할지 모를 때 앞에 백합을 가지고 멘트를 했다”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이어 “뜬금없는 백합 타령에도 마치 땅에 떨어지면 흙 묻을까 봐 바로 받아치는 사람이 정은아, 이금희다. 기가 막히다”라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그러자 옆에 있던 오영실은 “선배님 저랑은 혼자 하는 게 편하다고 하고 정은아, 이금희는 기가 막히다고 하냐”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또한 이상벽은 한 가지 고충을 토로했다. 바로 동네 아저씨 같은 친근한 이미지 때문. 그는 “중매 서 달라, 취직 시켜 달라, 생을 마무리해야 할 것 같은데 내 딸 장래를 책임져달라는 분도 있었다”라고 밝혀 게스트들을 놀라게 했다.

한편 라디오 스타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10분 부터 MBC를 통해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