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 대전·충남·세종
박정현 부여군수, ‘2022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영예박정현 군수, ‘충남 최초 수의계약 총량제’ 등 지방자치 발전 노력 인정받아
  • 이기운 기자 lgu9878@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10.05 20:28
  • 댓글 0
박정현 부여군수(오른쪽)가 2022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을 수상받고 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이기운 기자] 박정현 부여군수가 5일 백범김구기념관 컨벤션홀에서 열린 ‘2022 대한민국 자치발전 대상’ 시상식에서 기초자치 부문 ‘대상’을 받았다.

지역의 특색 있는 자원을 활용해 지역 발전에 이바지하거나 자치분권의 모범이 되는 정책 등을 펼쳐 온 지방자치단체와 단체장을 격려하기 위해 2017년부터 수여해 온 상이다. 사단법인 한국자치발전연구원에서 주최하고 한국지방자치학회가 후원한다.

박 군수는 충남 최초 수의계약 총량제 시행, 코로나 위기관리 대상 공모 지방자치단체 부문 최우수상 수상, 굿뜨래페이를 통한 지속가능한 경제공동체 실현 등 괄목할 만한 성과를 내며 지방자치 발전에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굿뜨래페이는 소비절벽으로 인해 위기에 처한 지역경제에 돌파구를 마련하며 많은 주목을 받았다. 가맹점 간 재사용을 유도하는 순환 인센티브를 지급하는 등 전국 유일 순환형 지역화폐로 공동체 지역자본을 형성했다는 점에서 의미 있는 정책으로 꼽혔다.

박정현 군수는 “공정과 상생을 향한 열망에 부응하기 위해 군민들과 공무원들이 함께 노력한 결과”라며 “함께 만드는 더 큰 부여를 위한 정책적 노력을 세심하게 기울여 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기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