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유하, 코난 그레이와 스페셜 컬래버?! '더쇼' 현장서 '러브콜'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8.10 10:28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가수 유하가 코난 그레이와 뜻깊은 시간을 보냈다.

유니버설뮤직에 따르면 YOUHA(유하)는 지난 9일 서울 마포구의 SBS프리즘타워에서 음악 프로그램 '더쇼' 사전 녹화에 참여한 코난 그레이를 응원하기 위해 방문했다.

이날 유하는 코난 그레이를 향한 남다른 '팬심'을 드러냈다. 데뷔 전부터 코난 그레이의 'Maniac' 커버 영상을 SNS에 게재하는 등 관심을 보였던 유하. 그는 코난 그레이를 위해 에너지 바를 준비하거나, 한국 전통문양이 새겨진 거울과 책갈피를 선물하는 등 정성을 다했다.

이후 유하는 코난 그레이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인사를 나누고 '셀카'까지 찍는 등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특히 코난 그레이는 유하에게 자신의 사인 음반을 선물해 훈훈함을 더했다.

또한 유하가 10일 0시 자신의 SNS를 통해 코난 그레이와 함께 찍은 '셀카'를 업로드하며 '꼭 함께 음악 작업하고 싶다. 데모 곡들도 준비돼 있다'는 문구를 남겨 '컬래버레이션'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유하는 지난 2020년 데뷔 싱글 '아일랜드(ISLAND)'를 발매하며 실력파 가수의 탄생을 알렸다. 또한 '오늘 조금 취해서 그래 (Abittipsy)', '품', '체리 온 탑(Cherry On Top)', '아이스티 (ICE T)' 등으로 다채로운 콘셉트와 음악 스펙트럼을 선보여 화제를 모았다. 현재 새로운 앨범을 준비 중이라는 후문이다. 이에 리스너들의 관심은 점점 고조되고 있다.

코난 그레이는 지난 2017년 첫 싱글 'Idle Town'을 발매하며 가수로서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이후 2019년 발표한 싱글 'Maniac'은 국내 음원 플랫폼 멜론의 해외 종합 차트 3위에 오르는 등 팬들의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지난 6월 정규 2집 'Superache'를 발매하고 활발한 활동을 펼치는 중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