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90세에 이혼하고 싶다"…김영옥, '썰바이벌'서 폭탄 발언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8.04 10:33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썰바이벌'에 출연한 배우 김영옥이 '이혼'을 언급해 스튜디오를 초토화 시킬 예정이다.

오늘(5일) 밤 10시 20분 방송하는 KBS Joy 예능 프로그램 '썰바이벌'은 '끝까지 간다'를 주제로 진행되는 가운데 김영옥이 출연해 화끈한 토크를 예고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 참여한 김영옥은 등장과 동시에 화끈한 욕설로 MC들의 정신을 혼미하게 만들었다. 이후 김영옥은 "욕이 많이 나올 것 같다"며 '욕 토크'를 예고해 다양한 사이다 발언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특히 김영옥은 타 방송에서 언급한 "90살에 이혼하고 싶다"는 발언에 대해 "90살까지 갈 것도 없다"며 속내를 털어놔 호기심을 자극한다.

이날 녹화에서는 김영옥의 리즈 시절 사진이 공개되기도 했다. 공개된 사진 속 김영옥은 단아하고 고운 미모를 하고 있어 눈길을 끈다. 김영옥은 당시를 회상하며 "로맨스를 많이 했었다"면서도 상대배우 때문에 로맨스가 싫었던 에피소드를 공개 할 예정이다.

한편 이날 방송은 '끝까지 간다'를 주제로 '오해', '죽마고우', '몬스터', '태양의 후예', '17년' 등 5개의 키워드 썰을 소개, 토너먼트 방식으로 하나의 레전 썰을 선정한다.

'썰바이벌'은 시청자가 직접 보낸 다양한 '썰(실제 경험담)'을 소개, 매주 최고의 레전드 사연을 뽑는 신개념 토크쇼다. 상상초월 '끝까지 간다' 썰이 함께하는 이번 '썰바이벌'은 오늘(5일) 밤 10시 20분 KBS Joy에서 방송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