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일반
축구토토 승무패 30회차, 총 1661명 적중 성공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7.28 15:08
  • 댓글 0
(사진=스포츠토토코리아)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국내∙외 프로축구 14경기를 대상으로 실시한 축구토토 승무패 30회차 게임에서 1661명의 적중자가 나왔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스포츠토토코리아가 지난 24일부터 26일까지 진행된 국내 프로축구(K리그1) 2경기와 미국 메이저리그사커(MLS) 12경기 등 국내∙외 프로축구 14경기를 대상으로 실시한 축구토토 승무패 30회차에서 총 1661명이 적중에 성공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회차 적중자 수를 자세히 살펴보면, 2등(13경기 적중/9명), 3등(12경기 적중/151명), 4등(11경기 적중/1501명)까지 총 1661명이 적중에 성공한 것으로 드러났다. 개별 환급금액은 2등에게는 3298만 6730원의 적중금이 지급되고, 3등과 4등의 당첨자는 각각 98만 3050원과 19만 7790원을 받을 수 있다.
반면, 14경기를 모두 적중해야 하는 1등은 29회차에 이어 30회차에도 나오지 않아 다음 회차로 총 11억 8515만 7000원의 금액이 이월됐다. 

이번 회차에서는 타 해외 프로축구 리그보다 생소한 MLS가 대상경기로 다수 지정되었음에도 불구하고, 많은 참가자들이 적중에 성공했다. 

대상경기 중 예상을 뛰어넘는 결과들도 있었다. MLS 동부 컨퍼런스 최하위 성적(동부 컨퍼런스 14위)을 기록하고 있는 인터 마이애미CF와 리그 상위권(동부 컨퍼런스 4위)에 올라있는 필라델피아 유니언의 경기가 1-1 무승부로 끝이 났고, 동부 컨퍼런스 3위를 차지하고 있는 올랜도 시티 SC가 중위권(동부 컨퍼런스 6위)의 뉴욕시티FC에게 0-5로 패하는 등 다소 의외의 결과들도 연출됐다.

스포츠토토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회차에서 적중의 기쁨을 맛본 많은 스포츠팬들에게 축하의 인사를 전한다”며, “다음 회차 축구토토 승무패 게임에도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승무패 26회차 적중에 성공한 축구팬들은 이번 달 26일부터 2022년 7월 26일까지 1년 이내에 전국 토토판매점이나 우리은행 지점에서 적중금을 찾아갈 수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