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여사친 VS 썸녀"…'물어보살', 선택의 기로에 선 고민남 사연은?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5.24 14:08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여사친과 썸녀, 두 사람 사이 선택의 기로에 서 있는 한 청년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서 조언을 구한다.

오늘(24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14회에서는 20대 한 청년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의뢰인은 여사친과 썸녀 중 누굴 선택해야 하는지 고민이라고 털어놓는다. 최근 썸녀와 연락을 많이 하고 있는데, 여사친이 본인과 썸녀 둘 중 한 명을 선택하라고 했다는 것. 썸녀를 소개시켜준 건 다름아닌 여사친이라는 사실이 밝혀져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을 의아하게 만든다.

서장훈과 이수근은 "여사친은 왜 서운해 하는 거지? 여사친이 널 좋아하는 거냐"라고 짐작하며 "너는 여사친 안 보고 살 수 있어?"라고 묻는다. 이에 의뢰인은 "그럴 수 없다"라고 대답한다.

애매한 두 사람 사이에 보살들은 "이게 뭔 얘기냐", "그게 무슨 여사친이냐"라며 또 한 번 의문에 빠지는데, 이어지는 두 사람의 11년 우정사를 들은 서장훈은 "혹시 여사친이 OO 아니냐. 특히 이 나이 때는 이런 성향의 친구들이 있다. 네가 좋아서 그러는 건 아니다"라고 장담하며 여사친의 진짜 속마음을 알려줬다는 후문이다.

과연 의뢰인과 여사친, 썸녀의 알 수 없는 삼각관계(?) 그 진실은 무엇일까. 현실적인 조언으로 의뢰인에게 큰 깨달음을 안겨준 보살 서장훈과 이수근이 함께하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14회는 오늘(24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