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클래스메이트, '뮤직뱅크'서 신곡 '그럴 땐 말야' 라이브 선물한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5.07 10:47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보컬그룹 클래스메이트가 '뮤직뱅크'에서 특별한 감성을 전할 예정이다.

클래스메이트는 7일 오후 방송하는 KBS2 '뮤직뱅크'에 출연해 새 싱글 '셋 그리고 하나 : 삼원색 Page 3'의 타이틀곡 '그럴 땐 말야' 컴백 무대를 이어간다. 이들은 특유의 아름다운 하모니는 물론, 감성이 가득한 라이브 무대를 시청자들에게 선물하겠다는 각오다.

클래스메이트의 신곡 '그럴 땐 말야'는 강렬한 밴드 사운드와 멤버들의 시원한 가창력이 돋보이는 록 사운드의 넘버다. 이별의 아픔과 후회를 표현한 가사에 헤어진 연인에게 가끔은 나를 떠올려 달라는 내용과 아직 후회의 끈을 놓지 못하고 있는 마음을 녹였다.

특히 발매와 동시에 공개된 '그럴 땐 말야' 뮤직비디오 역시 주목받고 있다. 가수와 배우를 넘나드는 다채로운 색깔을 가진 미스틱스토리의 차세대 뮤즈 민서가 뮤직비디오에 출연해 서정성을 더했기 때문.

클래스메이트는 "'그럴 땐 말야'를 많은 분들에게 들려드릴 수 있다는 점에서 정말 하루하루를 행복하게 보내고 있다. '뮤직뱅크' 무대 역시 최선을 다해 준비했으니 많은 기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클래스메이트는 지난 3일 새 싱글 '셋 그리고 하나 : 삼원색 Page 3 그럴 땐 말야'를 발매하고 컴백 활동에 돌입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