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photo news 포토뉴스
[포토뉴스] 눈 속에 피어난 ‘동백’을 품다동박새의 동백꿀 사랑
  • 최지우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2.18 21:47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추운 겨울이 가고 따뜻한 봄이 오기 시작한다는 우수인 18일, 때아닌 함박눈으로 하얗게 변한 천연기념물 제 151호인 강진군 도암면 동백림.

하얀 눈밭에 피어난 동백꽃에 앉은 동박새 무리가 유난히 좋아하는 동백꿀을 따느라 동백꽃가루를 잔뜩 묻힌 채 부산하게 움직이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