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계절
'수영스타★' 박태환-안세현, 광주세계선수권 홍보대사됐다
  • 김건완 기자 special@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17.09.06 14:51
  • 댓글 0
박태환 선수. <출처=연합뉴스>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는 6일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박태환과 안세현을 대회 홍보대사로 위촉했다고 밝혔다.

개막까지 2년도 채 남지 않은 광주 세계선수권대회와 관련한 박태환과 안세현은 국내·외 주요행사와 온·오프라인 홍보 활동 등에 참여해 대회 인지도 제고와 붐 조성에 힘을 보탠다.

광주 세계선수권대회는 2019년 7월 12일부터 28일까지 17일간 개최된다. 이어 전 세계수영 동호인들의 잔치인 마스터스선수권대회가 7월 29일부터 8월 11일까지 14일간 열린다.

국제수영연맹(FINA)이 2년마다 여는 세계수영선수권대회를 우리나라에서 치르기는 처음이다.

박태환은 2007년 호주 멜버른, 2011년 중국 상하이 대회 남자 자유형 400m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세계수영선수권대회와 인연이 깊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에서 열린 올해 대회에서는 자유형 400m 4위, 200m 8위, 1,500m 9위에 올랐다.

안세현도 올해 부다페스트 대회 여자 접영 100m와 200m에서 두 종목 모두 결승에 올라 한국 수영역사의 한 페이지를 새로 썼다.

한국신기록을 3차례나 작성하며 접영 100m에서는 5위, 200m에서는 4위에 올라 한국 여자 수영 선수로는 역대 대회 최고 성적을 잇달아 갈아치웠다.

조영택 조직위 사무총장은 "박태환과 안세현 모두 세계수영선수권대회에서 뛰어난 기량을 발휘해 세계인의 주목을 받은 만큼 광주 대회의 첫 홍보대사로서 대회의 품격과 위상을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건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