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칼럼 김주언 칼럼
과르디올라, 맨시티 미래로 포그바 낙점...1235억원 준비
  • 허종호 기자 sports_narcotic@osen.co.kr
  • 승인 2016.03.30 15:24
  • 댓글 0

[OSEN=허종호 기자] 맨체스터 시티(이하 맨시티)로 부임할 호셉 과르디올라 감독이 폴 포그바(유벤투스)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다음 시즌 맨시티로의 부임이 예정돼 있다. 이 때문에 아직 시즌이 끝나지 않았음에도 과르디올라 감독이 맨시티로 부임해 어떤 선수를 영입해 팀을 만들 것인지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맨시티가 막대한 자본을 바탕으로 최근 몇 시즌 동안 화끈한 영입을 지속적으로 한 것도 한 몫을 하고 있다.

지난 29일(이하 한국시간) 유럽 매체 '스포르트'는 과르디올라 감독이 유벤투스의 미드필더 포그바의 영입을 원하고 있다고 전했다. '스포르트'는 "과르디올라 감독이 포그바를 영입하기 위해 레알 마드리드 지네딘 지단 감독과 경쟁할 것이다"고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과르디올라 감독은 맨시티에서의 새로운 계획을 위해 포그바를 영입하려 한다.

포그바는 매 이적시장마다 이름이 거론되는 선수다. 아직 만 23세의 나이임에도 출중한 기량을 자랑한다. 일각에서는 포그바의 이적료가 1억 유로(약 1301억 원)까지 치솟았다고 주장한다. 맨시티에도 1억 유로는 분명 부담스러운 금액이다. 그러나 과르디올라 감독은 칼둔 알 무바라크 맨시티 회장과 면담을 통해 포그바가 맨시티의 미래에서 핵심적인 선수가 될 것이라고 설명을 마쳤다.

'스포르트'에 따르면 맨시티는 이미 포그바의 이적료로 9500만 유로(약 1235억 원)를 제안할 준비가 됐다. 또한 포그바에게도 2000만 유로(약 260억 원)라는 고액 연봉을 제시해 마음을 사로잡으려고 한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이와 같은 제안을 바탕으로 포그바의 이적을 유로 2016이 개막하기 전에 마치려고 한다. 포그바가 유로 2016에서 좋은 모습을 보일 경우 가치가 더 오를 것이기 때문이다. /sportsher@osen.co.kr
[사진] ⓒAFPBBNews = News1(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허종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