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연애의 참견' 전 연인이 내 여친의 과거 사진 올린다면? MC들도 '분노'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3.01.31 15:18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MC들도 분노를 참지 못한다.

오늘(31일) 밤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연애의 참견' 161회에서는 여자친구와 6개월째 연애 중인 고민남의 사연이 공개된다. 

여자친구는 썸을 탈 때부터 전 남자친구와 헤어진 지 얼마 되지 않았고 전 남자친구가 매달리고 있는 상황이라고 밝힌다. 고민남은 여자친구만 정리됐다면 문제되지 않는다고 생각하며 연애를 시작한다. 

그러던 어느 날 여자친구가 SNS에 고민남과 함께 했던 호캉스 사진을 올리자 전 남자친구가 고민남을 태그한 후 과거 자신과 여자친구가 함께 같은 호텔에서 찍은 사진을 게시한다. 곽정은은 전 남자친구의 심리에 대해 "자신을 찾아오면 싸워주겠다는 거다. 최소한 고민남과 전 여자친구가 싸웠으면 하는 마음"이라고 분석한다. 

이에 이날 스튜디오에서는 자신의 연인에게 전 연인이 계속 연락하고 있는 걸 알았다면 어떻게 할 것인지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다. 주우재는 "여자친구와 얘기를 해볼 수 있다. 하지만 '네가 어떻게 나를 두고?' 이렇게 분해하지는 않을 것"이라는 반응을 보이고, 한혜진은 "이런 행동을 하는 사람의 수준이 떨어진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모른 척 할 것 같다"는 의견을 전한다. 

여기에 전 남자친구는 고민남에게 믿을 수 없는 내용의 DM을 보내고, 5MC들은 전 남자친구가 보낸 DM 내용이 진실인지 아니면 조작인지 갑론을박을 펼쳤다는 후문이다. 

과연 전 남자친구의 모든 말은 진실일까 아니면 거짓일까. 결말이 공개될 KBS Joy '연애의 참견' 161회는 오늘(31일) 밤 8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