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 광주·전남
보성군 '2023년 동계 전지훈련지’ 최적 각광역도‧야구‧축구 동계훈련팀 훈련 예정…지역경제 활성화 홍보 일조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3.01.06 18:35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보성군은 역도, 축구, 야구 등 2023년 동계 전지훈련 10여 팀을 성공적으로 유치해 지역 경제 활성화와 보성군 홍보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달에 보성에서는 역도단 3팀, 축구단 4팀, 야구단 1팀이 훈련을 진행할 예정이다. 지난달 29일부터 4일까지는 경기 체육중·고등학교 역도부가 방문했고, 국군체육부대는 지난 2일부터 보성다목적트레이닝장에서 훈련을 시작했다.

국국 체육부대가 보성 다목적트레이닝장에서 전지 훈련을 하고 있다. 보성군이 동계훈련지로 각광을 받으며 야구, 축구, 역도 선수단이 현재 전지훈련중이다.

보성군은 전지훈련 유치를 위해 보성다목적트레이닝장, 벌교생태공원축구장, 회천생태공원 야구장 등 다양한 체육기반시설 등 스포츠 시설을 보강했다. 특히, 5일 이상 관내에 숙식하는 단체, 전국(도) 단위 이상의 대회출전을 위한 군 대표선수 선발 및 대표선수 훈련의 경우 체육시설 사용료 전액 감면해주고 있다.

보성 관광 상품인 녹차음료, BS삼총사 디자인이 그려진 이어폰, 보성 키위 제공 등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로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많은 팀이 보성군을 찾고 있다.

2022년에는 40여 개 팀, 4700여 명의 선수들이 훈련 차 보성군을 찾아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유도해 주민들의 호평이 있었다. 이번 동계 전지훈련 유치도 선수단을 비롯한 선수 가족들이 함께 방문해 지역 특산품 판매와 홍보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보성군은 재해·재난 예방을 위해 코로나19 방역 대책을 수립, 안전 관리 계획을 강구하는 등 동계훈련팀이 훈련에 몰두할 수 있도록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