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10인조' 트리플에스가 온다! 타이틀곡 '그래비티 토너먼트' 예고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11.28 09:14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모든 가능성의 아이돌' 트리플에스(tripleS)가 오는 2023년 10인조 '디멘션(DIMENSION)' 데뷔 소식으로 특별한 설렘을 안겼다.

모드하우스는 지난 25일 트리플에스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데일리 콘텐츠인 '시그널(SIGNAL)'을 공개했다. 특히 해당 영상은 '10인조 데뷔하겠습니다'라는 제목으로 게재돼 팬들의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수아(SUAH)의 "'디멘션'에 대한 새로운 정보를 알려드린다"는 공지와 함께 두 번째 그래비티를 예고한 모드하우스. 모드하우스에 따르면 트리플에스는 매년 해가 바뀔 때 전 멤버가 참여하는 별도의 '디멘션'이 자연 발생하게 된다.

다시 말해 오는 2023년, 트리플에스를 구성하고 있는 S1부터 S10까지 합류하는 '10인조 디멘션'이 탄생, 팬들과 새로운 추억을 쌓게 되는 것.

트리플에스 멤버들은 이러한 내용이 발표되자 깜짝 놀라고 말았다. 전체가 함께 데뷔한다는 것은 물론, 아직 베일을 벗지 않은 열 번째 멤버 S10까지 합류한다는 뜻이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날 '시그널' 말미 자신의 트리플에스 합류 소식을 듣게 된 S10의 모습이 살짝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지난 2월부터 큰 S가 되기 위해 연습에 매진했다는 S10. 그는 예상치 못한 데뷔 소식에 눈물을 흘리며 기쁨과 설렘을 드러내 기대를 더했다.

한편 마스터(MASTER)들은 새로운 '그래비티(Gravity)'를 통해 트리플에스의 타이틀곡을 정하게 된다. 먼저 다양한 장르의 8개 곡을 먼저 듣게 되며, 오는 1일부터 7일까지 열리는 그래비티 토너먼트를 통해 트리플에스의 활동 곡을 직접 탄생시킨다.

모드하우스는 "'마스터'분들의 감각으로 정해주신 이 곡이 트리플에스 다음 '디멘션'의 열쇠가 된다"면서 "'마스터'분들께서 트리플에스를 함께 만들어가는 주체인 만큼, 이번에도 탁월한 선택을 해주시길 기대하겠다"고 바람을 전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