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이십세기 힛트쏭' 90년대 노래 속 숨겨진 메시지 파헤친다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11.11 16:04
  • 댓글 0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이십세기 힛트쏭'이 노래에 담긴 숨겨진 메시지를 낱낱이 파헤친다. 

오늘(11일) 밤 8시 방송하는 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이하 '힛트쏭')은 '그렇게 깊은 뜻이?! 특이한 제목 힛트쏭'을 주제로 시청자들을 만난다. 

이날 '힛트쏭'은 독특한 제목을 가진 음악을 공개한다. 먼저 자음과 숫자를 한글 발음으로 나열한 송창식의 '가나다라'를 소개한다. 특히 이 노래는 재미교포들의 한글 공부에 도움을 주고자 완성한 것으로 전해져 놀라움을 자아낸다. 

삐삐 용어를 제목으로 사용한 제이의 '831 8'이 공개되자 MC 김희철은 "나도 삐삐 썼었다"라고 환호한다. 이어 '831 8', '7700' 등 그 당시에 실제로 사용한 숫자 암호 문제를 맞히며 그 시절 향수를 불러 모을 전망이다. 

또한 혼성그룹 대표주자 UP의 '1024', '뿌요뿌요'에 담긴 의미 역시 소개한다. 천재 작곡가 장용진은 노래 제목을 자신의 생일 날짜로 정해 남다른 자기애를 뽐낸다. 

원조 한류스타 클론이 한 사람에 대한 순정을 담은 노래 '빙빙빙'과 관련된 사연도 궁금증을 높인다. 클론은 '빙빙빙'으로 대만에서 45만 장 앨범을 판매, 보이즈 투 맨과 머라이어 캐리를 제치고 1위를 차지했다고. 이 과정에 담긴 비하인드 스토리가 '힛트쏭'에서 오픈될 예정이다. 

이처럼 '그렇게 깊은 뜻이?! 특이한 제목 힛트쏭'로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해소시킬 '힛트쏭'은 오늘(11일) 밤 8시 KBS Joy에서 만날 수 있다. 

한편, KBS Joy는 Skylife 1번, SK Btv 80번, LG U+tv 1번, KT olleh tv 41번 그리고 KBS 모바일 앱 'my K'에서 시청할 수 있으며, 지역별 케이블 채널 번호는 KBS N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힛트쏭'의 더 많은 영상은 주요 온라인 채널(유튜브, 페이스북 등) 및 포털 사이트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사진=KBS Joy '이십세기 힛트쏭']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