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비즈니스 IT
새로워진 광화문광장, 태권도 공연 명소로… 9~10월 정기공연정통 태권도·창작 공연 등 진행… 관광객 눈높이 맞춘 체험 프로그램도
  • 한민정 기자 machmj55@naver.com
  • 승인 2022.09.06 09:53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한민정 기자] 새로워진 광화문광장이 태권도 공연 명소로 거듭난다. 서울시가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태권도를 주제로 한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인다.

서울시는 태권도 공연을 서울을 대표하는 관광상품으로 만들기 위해 2007년부터 태권도 상설 공연과 해외 관광 마케팅을 추진해오고 있으며, 올해는 청와대(7~8월)와 광화문(9~10월)에서 정기 공연을 진행하고 있다.

오는 16일부터 10월 30일까지 매주 금요일~일요일, 일 2회(오후 3시, 5시) 광화문광장 육조마당에서 주말 상설공연이 운영된다. 격파, 품새 시범 등 정통 태권도 공연 및 문화‧창작공연, 관광객 눈높이에 맞춘 체험 프로그램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할 계획이다.

‘2022 서울시 태권도의 날 기념공연’은 ‘서울 문화의 중심에서 즐기는 태권도’를 주제로 지난 2일 세종문화회관 미디어파사드 및 광화문광장 특설무대에서 열렸다. 이 공연에는 예능에서 새로운 블루칩으로 떠오른 국가대표 출신 태권도 스타 이대훈과 화려한 태권 트롯 퍼포먼스로 많은 사랑을 받은 가수 나태주의 사회로 진행됐다.

최경주 서울시 관광체육국장은 “원조 한류인 태권도가 최근 미국과 유럽 여러 경연 대회에서 주목을 받고, 유럽연합(EU)에서도 태권도를 문화‧교육 분야 지원 사업으로 지정하는 등 세계의 관심이 커지고 있다”면서, “서울시는 2007년부터 매년 정기공연을 통해 태권도를 서울의 대표 관광상품으로 육성하고 있는 만큼 이번 광화문 공연을 통해서 태권도가 국내외 관광객들로부터 더 큰 사랑을 받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화문광장#태권도#창작공연

한민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