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 광주·전남
김대중 전남교육감, 초등돌봄교실 찾아 ‘현장 소통’17일 영암대불초 방문…교육 국가책임 영역 확대, 아이들 안전성장도모, 학부모 부담 경감 방안 노력 약속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8.18 14:18
  • 댓글 0
김대중 전남도교육감이 지난 17일 영암대불초 돌봄교실을 찾아 운영현황을 살피고 교육현장의 어려움을들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김대중 전라남도교육감이 지난 17일 초등돌봄교실을 방문, 현장과 적극적인 소통의 자리를 가졌다.

김대중 교육감은 이날 영암 대불초등학교를 찾아 여름방학 중 초등돌봄교실 운영 현황을 살피고 학교 관계자들을 격려한 뒤 44명의 학생이 참여한 돌봄교실 수업을 참관했다.

이어 도교육청 돌봄 담당부서 및 학교 관계자와 함께 대불초 돌봄교실 운영을 주제로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대중 교육감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돌봄 수요 대응과 돌봄교실 운영시간의 단계적 확대 등 초등 전일제교육 추진에 대한 현장의 의견을 듣기 위해 왔다.”고 방문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김 교육감은 “교육에 대한 국가책임 영역 확대를 통해 아이들의 안전한 성장을 도모하고 학부모 돌봄부담을 경감하는 방안을 마련해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