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비밀남녀' 썸머, 브래드에 젓가락 시그널?...폴킴도 '깜짝'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8.09 14:24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비밀남녀' 미켈과 브래드가 썸머를 사이에 둔 견제로 긴장감을 형성한다.

오늘(9일) 오후 9시 40분 방송되는 KBS Joy 연애 리얼리티 '비밀남녀' 3회에서는 '비밀의 방' 첫 입장을 앞둔 청춘남녀 에런, 데이빗, 미켈, 브래드, 조이, 라미, 썸머, 티나의 모습이 전파를 탄다.

이날 미켈과 브래드는 자신이 첫인상 호감도 1위로 뽑은 썸머를 사이에 두고 은근한 신경전을 벌인다. 저녁 식사를 위해 각각 썸머의 옆자리와 앞자리에 착석한 것은 물론, 그녀의 일거수일투족에 반응하는 모습을 보인 것. 특히 미켈이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브래드가 견제가 되는 게 사실이다"라고 인정해 앞으로 더욱 치열해질 삼각관계를 기대하게 만든다.

이에 썸머는 미켈이 직접 구워준 고기를 받아먹거나, 브래드가 닭고기를 가져갈 수 있도록 젓가락으로 도와줘 그녀의 마음을 궁금하게 만든다. 썸머의 젓가락 시그널을 지켜본 폴킴은 "깻잎 논쟁에 이은 닭고기 논쟁이다"라고 명명해 웃음을 자아낸다고.

무엇보다 이날 방송에서는 청춘남녀들의 비밀이 담긴 '비밀의 방'이 최초로 공개돼 이목을 집중시킨다. '비밀의 방'에 최초로 입장한 출연진은 상대의 현재 마음과 비밀에 대한 힌트 중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선택을 해 "저걸 열었어?"라는 지연과 폴킴의 반응을 이끌어낸다.

이 외에도 '비밀의 방'과 관련해 데이빗이 "마음을 봤다가 제가 아니면 어떻게 해요?"라고 걱정을 털어놓는가 하면, 많은 출연진이 "마음이 뒤바뀌었다"라며 첫인상 때와 달라진 호감도 순위를 공개해 얽히고설킨 이들의 러브라인을 더욱 예측할 수 없게 만들 전망이다.

한편 '비밀남녀' 3회는 오늘(9일) 오후 9시 40분 KBS Joy에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