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축구
선발 출전해 도움까지 기록한 황희찬, 울버햄튼은 리즈에 1-2 패배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8.07 00:56
  • 댓글 0
경기 중인 황희찬 (사진=로이터/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황희찬이 첫 경기부터 도움을 기록하며 기분 좋게 출발했다.

울버햄튼은 6일(한국시간) 영국 리즈에 위치한 엘런드 로드에서 열린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2022-2023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1라운드 경기에서 1-2로 패배했다. 울버햄튼은 전반 이른 시간 선제골을 터뜨렸지만 이후 2골을 내주며 무너졌다.

이날 황희찬은 울버햄튼의 최전방 공격수로 선발 출전했다. 전반 초반부터 부지런히 움직인 황희찬은 경기 시작 6분 만에 도움을 기록했다. 페널티 박스 안 오른쪽에 부근에 있던 황희찬은 좌측면에서 올라오는 긴 크로스를 머리로 떨궜다. 이를 문전 중앙에 있던 다니엘 포덴세가 헤더골로 연결했다. 황희찬의 올 시즌 리그 첫 도움이다. 

1-0으로 앞서가던 울버햄튼은 전반 24분 로드리고 모레노에 동점골을 내주며 1-1 동점으로 전반을 마쳤다. 이후 후반에는 답답한 흐름이 이어졌다. 황희찬도 찬스를 내기 위해 부지런히 움직였지만 골은 터지지 않았다.

울버햄튼은 후반 막판 라얀 아이트누리의 자책골로 인해 리드를 내줬다. 

황희찬은 후반 40분 쳄 캠프벨과 교체됐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