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윤소그룹 '유부좋밥' 론칭! 뉴미디어 콘텐츠 매력 '듬뿍'
  • 이은미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7.22 11:30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이은미 기자] 콘텐츠제작사 윤소그룹이 신인의 열정에 선배들의 입담이 더해진 신규 콘텐츠 '유부좋밥'을 선보였다.

윤소그룹은 유튜브 채널 '윤형빈소극장 YOONSO'를 통해 코미디 크리에이터 양성 캠프 결과물 중 하나인 신규 콘텐츠 '유부좋밥'을 매주 공개 중이다.

'유부좋밥'은 유부남 개그맨들의 소소하면서도 귀여운 반란을 수다로 풀어낸 토크 콘텐츠로, 결혼 10년 차 윤형빈과 결혼 5년 차 김지호, 17세 연하와 결혼한 지 만 2년이 되지 않은 '신혼' 박휘순이 출연한다.

윤형빈, 김지호, 박휘순은 17세 연하 아내를 만날 수 있는 방법, 개그맨들이 미녀랑 결혼하는 이유 등을 비롯해 연인·부부 관계에서 생기는 다양한 이야기들을 거침없고 유쾌한 입담으로 풀어낸다.

특히 '유부좋밥'은 지난 5월부터 윤형빈소극장에서 시작한 코미디크리에이터 양성캠프의 결과물이라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 윤형빈, 김지호, 박휘순 등 베테랑 개그맨들과 일부 신인들이 직접 출연하고, 전체적인 기획과 촬영, 편집은 코미디 크리에이터 캠프를 통해 모집한 신인들이 진행한다.

윤소그룹의 수장 윤형빈은 "뉴미디어는 뉴미디어만의 느낌과 감각이 필요하다. 현재는 서로 합을 맞춰가는 단계"라면서 "열심히, 재미있게 참여하는 멘티들의 모습이 기특하다. 이들의 열정 덕분에 윤소그룹이 기운차게 나아가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유부좋밥'을 비롯해 계속해서 재미있는 콘텐츠들을 코미디 크리에이터 양성 캠프의 멘티들과 만들 것이다"라며 "크고 작은 프로젝트들이 계속해서 진행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윤소그룹은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한국콘텐츠진흥원의 2022 콘텐츠 창의인재동반사업의 일환으로 코미디크리에이터 양성 캠프를 진행 중이다. 다양한 장르의 코미디는 물론이고 커머스, 광고 마케팅까지 소화할 수 있는 코미디 전문가를 양성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