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축구
팀 K리그 vs 토트넘 빅뱅! 일주일 앞으로
  • 우봉철 기자 wbcmail@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7.06 18:41
  • 댓글 0
(사진=오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 K리그와 토트넘 간 쿠팡플레이 시리즈 1차전이 펼쳐진다 / 쿠팡플레이)

[데일리스포츠한국 우봉철 기자] 쿠팡플레이가 주최하는 ‘쿠팡플레이 시리즈’의 1차전인 팀 K리그와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토트넘 간 맞대결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오는 13일 오후 8시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팀 K리그와 손흥민의 소속팀 토트넘이 맞붙는다. 이번 팀 K리그와 토트넘 간의 친선경기는 국내 축구 팬들에게 다채롭고 즐거운 축구 콘텐츠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쿠팡플레이가 한국프로축구연맹과 함께 준비한 행사다. 양자가 지난 4월 K리그의 발전과 팬 베이스 확장을 목표로 체결한 포괄적 파트너십의 일환이기도 하다.

1차전 사흘 뒤인 16일에는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스페인 라리가 산탄데르의 강호 세비야와 토트넘 간의 쿠팡플레이 시리즈 2차전이 열린다.

두 차례의 친선경기에서는 화려한 중계진도 만날 수 있다. 1차전은 축구 중계의 간판이자 K리그 중계에서 활약 중인 배성재 캐스터, 2002 월드컵 주역 멤버이자 前 토트넘 선수인 이영표 강원FC 대표이사와 토트넘 경기 생중계의 대부분을 담당하고 있는 장지현 해설위원이 마이크를 잡는다. 스페셜 리포터로는 최근 K리그 홍보에 앞장서고 있는 걸그룹 에이핑크의 오하영이 합류한다.

경기 전후에도 다양한 콘텐츠가 준비됐다. 쿠팡플레이는 OTT 플랫폼 최초로 경기 시작 1시간 30분 전부터 현장에서 프리뷰쇼를 방영할 예정이다. 프리뷰쇼는 ▲팀 K리그와 토트넘에 대한 다각적인 정보 ▲팀별 라커룸 공개 ▲손흥민 선수 단독 인터뷰 ▲팀별 감독 인터뷰 등 신선한 콘텐츠로 구성된다. 

경기 종료 후에도 공식 기자회견까지 중계를 이어가며 총 4시간 30여분 간 생중계를 통해 축구 경기에서 보여줄 수 있는 모든 장면이 제공될 예정이다. 1차전 경기는 13일 오후 6시 30분부터 쿠팡플레이를 통해 시청 가능하다.

2차전 중계진은 1차전과 마찬가지로 배성재 캐스터, 장지현 해설위원으로 구성되며, 오하영이 다시 한번 스페셜 리포터를 맡게 된다. 경기 전 진행될 프리뷰 쇼에서는 대한민국 1호 라리가 선수인 이천수 선수가 세비야의 일일코치로 활동하는 모습을 담는다. 또한 이반 라키티치와 에릭 라멜라, 헤수스 나바스 등 세비야의 유명 선수들이 국내에서 겪은 에피소드들을 풀어낼 예정이다. 2차전 경기는 16일 오후 6시 30분부터 역시 쿠팡플레이에서 볼 수 있다.

각 팀은 경기 외에도 팬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했다. 팀 K리그는 오픈 트레이닝과 팬사인회, 사회공헌활동 등 K리그 팬들과 적극적으로 교감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할 예정이다. 토트넘은 오픈 트레이닝과 유소년 축구 선수들을 대상으로 한 유스 클리닉 등을 통해 국내 토트넘 팬들과 소통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진다. 금번에 처음 내한하는 세비야 역시 오픈 트레이닝을 통해 국내 팬들과 첫 인사를 나눌 계획이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