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스포츠 기타
3년 만에 돌아온 야간경마…'여름 밤의 축제'
  • 설재혁 기자 jaehyeok9@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6.30 14:18
  • 댓글 0
서울경마공원 야간경마 모습. (사진=한국마사회)

[데일리스포츠한국 설재혁 기자] 한국마사회가 고객들에게 다양한 볼거리 제공과 즐거움을 선사함과 동시에 혹서기 경주마 및 기수 등 말 관계자 보호를 위해 내달부터 약 두 달간 야간경마 시행에 나선다.

혹서기 기간 밤에 진행되는 야간경마는 약 3년 만에 재개된다. 올해 야간경마는 내달 1일부터 8월 28일까지 9주간 매주 금, 토요일 시행된다.

금요일에는 부산·경남과 제주 경마공원에서 야간 경주가 열리며 토요일에는 서울과 부산·경남 경마공원(서울 휴장 기간 한정)에서 야간 경마가 진행된다. 이에 따라 금요일과 토요일 마지막 경주 출발시각은 밤 9시다. 일요일은 기존처럼 서울·부산경남 경주가 주간 경마로 시행된다.

고객 입장 시간도 변동된다. 금요일과 토요일은 낮 12시 30분부터 입장이 시작되며 일요일은 9시 30분이다. 첫 경주 출발 시각도 금요일 오후 2시 10분, 토요일은 오후 2시로 변경된다.

한편, 한국마사회는 하계 혹서기 기간 경마장별로 휴장 기간을 운영한다. 제주 경마공원은 7월 마지막 주에 휴장이 예정돼 있으며 그 다음 주인 8월 첫째 주는 서울 경마공원, 8월 둘째 주는 부산·경남 경마공원이 돌아가면서 휴장을 진행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설재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