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메이져스, '기디 업' 방송 활동 돌입…후속 활동에도 '기대감 UP'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5.16 13:52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걸그룹 메이져스(MAJORS)가 새로운 퍼포먼스로 글로벌 팬들의 사랑에 화답한다.

16일 ANS엔터테인먼트는 "글로벌 K-POP 팬들의 뜨거운 호응과 열기에 답례하고자 4번째 싱글 'THE END OF CHOAS(혼돈의 끝)'의 타이틀곡 'GIDDY UP'으로 이달 말 음악방송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GIDDY UP'은 귀를 자극하는 EDM 사운드를 기반으로 중독적이면서 매력적인 리듬이 매우 감각적인 작품이다. 경쾌한 리듬의 중독성 강한 EDM 사운드와 셔플댄스의 느낌의 군무가 아주 잘 어우러졌단 평가.

때로는 서정적이면서 때로는 매우 강렬한 드럼 비트의 드롭 파트 등 드라마틱한 구성이 인상적으로 메이져스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보컬과의 조화도 감상 포인트다. 특히 '어둡고 차가운 밤'과 같은 절망적인 상황에서 별빛처럼 변하지 않고 다양한 방식으로 해석될 수 있는 '너'를 지켜주겠다는 희망찬 메시지를 가사에 담았다.

에이프릴, 몬스타엑스, 우주소녀 등 여러 아이돌의 음악에 참여해온 어벤전승과 RICKY가 'GIDDY UP'의 작곡을 맡았으며, 전체적인 프로듀싱은 은종태가 지휘했다. 여기에 EXO, 에일리, 빅톤 등의 메가 히트곡들의 작사가 오유원이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실제 'GIDDY UP'은 최근 메이져스의 곡들은 물론 함께 발표했던 싱글 더블타이틀 'Salute'보다 오히려 더 많은 스트리밍 순위를 기록하는 등 글로벌 팬들에게 큰 사랑을 이끌어냈다고.

ANS엔터테인먼트는 "메이져스는 '충성 경례동작' 안무 챌린지로 유명해진 'Salute'의 상승세를 이어 해외 K-POP 팬들의 인기몰이에 나설 것"이라고 목표를 전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