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미스트롯2' 하이량, '트트즐'서 탁월 라이브 선사→신곡 '신청곡' 최초 공개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5.12 16:48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가수 하이량이 '트트즐'에서 발매 전 신곡 '신청곡'을 깜짝 공개했다.

하이량은 오늘(12일) 오후 방송한 안동MBC MUSIC '트로트 트로트는 즐거워(이하 '트트즐')'에 안석준과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하이 하이 하이량"이라고 경쾌한 인사와 근황을 전한 하이량은 다양한 음악 이야기부터 컴백을 앞두고 혹독한 다이어트 에피소드까지 다채로운 이야기로 청취자들의 귀를 기울이게 만들었다.

또한 하이량은 함께 출연한 가수 안성준과 절친한 우정을 자랑해 훈훈함을 자아냈다. 안성준은 하이량의 업그레이드된 비주얼에 "단백질 셰이크 광고 들어올 것 같다"고 극찬해 웃음을 더했다.

이어 하이량은 선배 가수 금잔디와의 따뜻한 추억을 꺼내 놨다. "내가 음식을 잘한다. 언니가 집밥을 그리워해서 회사 식구들을 함께 초대해서 음식을 해드린다"며, 팬클럽 하이클라스와의 특별한 기억을 전하는 등 팬들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하이량은 경연 프로그램에서 선보여 하이량을 알렸던 이은하의 '돌이키지 마'를 비롯해 1집 미니 앨범 수록곡 '이럴 거면(Dance Ver.)'을 라이브로 선사했다. 하이량은 유니크한 허스키 보컬과 폭발적인 가창력, 노련한 무대매너까지 어느 것 하나 놓치지 않은 무대로 눈과 귀를 매료시켰다.

뿐만 아니라 하이량은 이날 음원 발매에 앞서 신곡 '신청곡'을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하이량은 중독성 있는 멜로디 위 톡톡 튀는 상큼한 매력과 사랑스러운 안무로 히트곡을 예감케 했다. '신청곡'을 들은 안성준은 "내가 톱100귀인데 '이건 된다'는 생각이 들었다. 정말 좋다"고 극찬해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하이량은 오는 5월 중 신곡 '신청곡'으로 컴백을 확정했다. 신곡 '신청곡'은 댄스 트로트 곡으로, 하이량의 독보적인 허스키 보이스와 화려한 퍼포먼스가 어우러져 올봄 가요계를 시원하게 휩쓸 전망이다.

한편 하이량은 현재 컴백 준비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