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문화 방송·연예
'며느라기2...ing' 진소연, "'연수'와 함께일 수 있어 기뻐" 뭉클 소감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2.03.28 11:10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배우 진소연이 '며느라기2...ing' 연수를 따듯한 마음으로 떠나보낸다.

진소연은 28일 소속사 가족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카카오TV 오리지널 '며느라기2…ing'(연출 이광영, 극본 유송이, 기획 카카오엔터테인먼트, 제작 미디어그룹테이크투·SBS모비딕) 종영 소감을 밝혔다.

진소연은 "시즌 1에 이어 다시 '연수'와 함께일 수 있어 정말 기뻤다. 저 또한 한 명의 시청자로서 등장인물들의 성장을 지켜봤다" 또한 "'며느라기2...ing'의 여러 에피소드들이 내게 좋은 생각거리를 던져줬다"며 뜻깊은 마음을 전했다.

특히 진소연은 "앞으로 더 좋은 작품과 역할로 찾아뵙겠다. "시청해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애정 가득한 마지막 인사를 덧붙였다.

진소연이 출연한 '며느라기2...ing'는 혹독한 며느라기를 벗어나려는 민사린(박하선 분)의 K-임산부 성장일기를 그린 작품이다.

진소연은 시즌 1에 이어 '시월드'에 입성한 민사린의 고민 상담을 들어주는 단짝 친구 연수 역을 맡았다. 뿐만 아니라 캐릭터 특징을 살린 맞춤 연기로 극의 몰입도를 높이며 탄탄한 연기력을 선보였다.

한편, 진소연은 중앙대학교 연극학과 학사로 연극 '왕복서간: 십오 년 뒤의 보충수업', '어리' 이외에도 tvN '드라마 스테이지-블랙아웃', 드라마 '진심이 닿다' 등에 출연하며 수준급 연기력으로 화제를 모았다. 또한 올레tv x seezn 오리지널 '크라임 퍼즐'에서 변호사 한연주 역을 맡아 의문의 사고로 살해당하는 등 강렬한 인상을 남기며 '신스틸러'로 주목을 받았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