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축구
광주FC, 2022시즌 이끌 주장에 안영규 선임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2.01.20 12:10
  • 댓글 0
광주FC 주장단 (사진=광주 FC)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광주FC가 2022시즌 신임 주장에 안영규를 선임했다.

광주는 20일 2022시즌 광주 선수단을 이끌 주장에 안영규를, 부주장엔 김종우와 이순민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3년 만에 다시 광주 유니폼을 입게 된 안영규는 통산 195경기 4골 4도움을 기록한 프로 11년차 베테랑이다. 광주 금호고 출신으로 수원과 대전 등을 거쳐 2015년 광주에 입단, 첫 해부터 33경기를 소화하는 등 팀의 견고한 수비를 책임진 에이스로 맹활약했다.

안영규는 뛰어난 리더십과 강력한 카리스마는 물론, 활발한 소통과 위기 대응 능력을 보여주며 2018년에도 주장을 맡아 팀의 플레이오프 진출에 기여하기도 했다.

부주장엔 미드필더 김종우와 이순민이 임명됐다. 지난 시즌 팀에 합류한 김종우는 부드러운 볼터치와 함께 날카로운 패스를 선보이며 19경기에서 5골 2도움을 기록, 팀 공격에 활기를 불어넣는 자타공인 에이스다. 뛰어난 실력 뿐 아니라 승격을 이루고자 하는 의지, 또 긍정적인 에너지로 베테랑과 젊은 선수들 사이에서 가교 역할을 충실히 해낸다는 평가를 받는다.

2017년 광주에 입단한 이순민은 그라운드에서는 왕성한 활동량과 헌신적인 플레이를, 팀 내에서는 궂은 일을 마다하지 않는 살림꾼으로 불린다. 몇 시즌간 주전 자리를 확보하지 못했음에도 불구, 끈기있는 자세로 묵묵히 팀에 헌신하며 지난 시즌 팀에 없어선 안될 선수로 올라서는 등 젊은 선수들에게 많은 동기부여가 되고 있다.

이정효 감독은 “주장단에 선임된 세 선수 모두 출중한 실력과 팀에 대한 애착, 책임감, 희생정신이 강하다. 올 시즌 승격이라는 목표에 큰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