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박소담, '기생충' 캐스팅? "최우식 닮은꼴 외모 덕에...머리도 안 감고 미팅"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2.30 18:48
  • 댓글 0
사진=MBC ‘라디오스타’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박소담이 영화 '기생충' 캐스팅 비화를 밝힌 장면이 재조명 받고 있다. 

과거 방송한 MBC ‘라디오스타’(이하 라스)에 박소담이 출연해 최우식과 닮은꼴 외모 덕에  '기생충' 캐스팅했다고 전했다. 
이날 박소담은 "처음에 캐스팅 제안을 받았을 때 아무것도 하지 말고 오라고 해서 머리도 안 감고 내추럴하게 갔다. 봉준호 감독님이 너무 좋아하시더라"라고 말했다.

이어 "최우식 오빠랑 닮았나? 했는데 나중에 사진 보니까 알겠더라"라며 "오빠한테 평생 고마워해야 할게 오빠가 먼저 캐스팅되고 제가 오빠를 닮아서 덕분에 합류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박소담은 '기생충' 흥행에 대해 "지금까지도 영상 속 사람이 내가 맞나 싶다. 너무 벅차고 감사하고 아직도 떨린다"라고 털어놨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