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배두나, 영어 공부? "런던 하숙집 할머니에 배운 것"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2.30 16:56
  • 댓글 0
사진=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라디오스타' 배우 배두나가 혼자 하숙집에서 영어를 배웠다고 전한 장면이 재조명 받고 있다. 

과거 방송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배두나가 출연해 하숙집에서 영어를 배웠다고도 전했다.
배두나는 "할리우드 첫 진출작인 '클라우드 아틀라스'는 당시 에이전시나 캐스팅 감독도 없어 오디션을 봤다. 직접 워쇼스키 감독이 연락을 줘 집에서 셀프 테이프를 만들어 보냈고 카메라 테스트도 통과해 합격했다"고 밝혔다.

그는 "다이얼로그 코치로 일하는 할머니 집에서 하숙을 했다. 다이얼로그 코치란, 영어 악센트가 캐릭터 계급이나 배경에 따라 다르기 때문에 이를 바로잡아주는 역할을 해주는 사람이다. 제가 영어를 너무 못하니 자기 집으로 오라고 제안해 독일에서 런던으로 넘어가 영어를 배웠다"고 전해 놀라움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