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선을 넘는 녀석들' 전현무, 재수한 이유? "'홍길동전' 때문"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12.01 16:21
  • 댓글 0
사진=MBC ‘선을 넘는 녀석들: 마스터-X’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선을 넘는 녀석들’ 전현무가 홍길동전 때문에 재수를 확정한 사연을 고백한다. 

1일 방송하는 ‘선녀들’은 조선판 슈퍼히어로 홍길동 특집으로 꾸며지며, 전현무, 김종민, 유병재는 ‘문학 마스터’ 인강계 아이돌 강사 김젬마, ‘어린이 마스터’ 국악 트로트 요정 김다현과 함께 눈과 귀를 즐겁게 하는 홍길동전 배움 여행을 떠난다. 이날 전현무는 홍길동전에 얽힌 남다른 사연을 고백한다. 

전현무는 “홍길동전에 트라우마가 있다”라며, 짠내 나는 재수 스토리를 꺼낸다. 수험생 시절 홍길동전이 수능 언어 영역 마지막 지문으로 등장했고, 전현무가 재수를 확정하는 데 결정적 이유를 제공했다고. 꿈에도 나와 그를 약 올린 홍길동 이름에 전현무는 울컥하며 슬픈 과거를 언급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어 전현무는 홍길동전을 다시 배우며, 홍길동전의 몰랐던 새로운 매력에 빠진다. 지난 방송 춘향전을 오늘날 시선으로 힙하게 재해석한 ‘문학 마스터’ 김젬마는 이번에는 홍길동전을 꿀잼 강의로 새롭게 풀어낸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 : 마스터-X’ 조선판 슈퍼 히어로 특집은 12월 1일 수요일 밤 9시 방송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