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야구
[사전인터뷰] '매경기 총력전 예고' 홍원기 감독 "잠실 3연전이 남은 경기 롤모델이 될 것"
  • 박민석 기자 kepain@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10.24 13:19
  • 댓글 0
(키움 홍원기 감독 / 사진=연합뉴스)

[데일리스포츠한국 박민석 기자] "잠실 3연전이 남은 경기의 롤모델이 될 것 같다"

키움 히어로즈는 24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kt 위즈와 맞대결을 펼친다.

키움은 지난 잠실 LG와의 3연전을 2승 1무로 잘 마쳤으나, 여전히 순위는 6위에 머무르고 있다. 키움 홍원기 감독의 생각은 어떨지.

홍 감독은 이날 경기에 앞서 "아쉬움이 없다고 하면 거짓말이다. 우선 승리하는 것이 중요하다. 그러고 나서, 상대 팀의 승패를 살펴봐야 하는 입장"이라며 "남은 6경기서 1경기라도 이겨놓은 상태에서 기다리는 것이 수순인 것 같다"고 밝혔다.

시즌이 막바지에 이르렀지만, 여전히 순위 경쟁은 계속되고 있다. 키움은 매 경기 총력전을 펼친다는 입장이다.

홍 감독은 "잠실 3연전이 남은 경기의 롤 모델이 될 것 같다. 필승조도 매 경기가 마지막이라 생각하고 있다. 그날 경기에 따라서 순위가 매번 바뀐다. 최종전 까지 갈지는 모르겠으나, 이번 4연전서는 매 경기 총력전을 펼칠 생각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허리 급성 염좌로 휴식을 취했던 박동원은 선발 라인업에 복귀했다.

홍 감독은 "(상태가) 완전치는 않은데, 요키시와 호흡을 맞춰온 것도 있고, 본인이 가능하다고 해서 선발로 나가게 됐다"고 말했다.

키움은 이날 선발 라인업을 이용규(우익수)-김혜성(유격수)-이정후(중견수)-크레익(지명타자)-송성문(2루수)-박병호(1루수)-전병우(3루수)-박동원(포수)-예진원(좌익수)순으로 꾸렸다. 선발은 요키시가 나선다.

수원=박민석 기자 kepain@dailysportshankook.com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민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