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농구
새 시즌 WKBL, 안덕수 전 KB 감독·하승진 등 다양한 해설로 즐기자
  • 우봉철 기자 wbcmail@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10.21 15:10
  • 댓글 0
(사진=해설위원으로 2021-2022시즌 WKBL 중계에 나서는 안던수 전 KB스타즈 감독 / WKBL)

[데일리스포츠한국 우봉철 기자]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이 오는 24일 개막하는 '삼성생명 2021-2022 여자프로농구' 중계방송사 및 해설진을 공개했다.

올 시즌 여자프로농구는 총 5개 TV 채널에서 시청 가능하다. 먼저, 2013년부터 8년 연속 주관 방송사로 함께하는 KBS N 스포츠가 있다. KBS는 올 시즌 주요 경기를 지상파 생중계할 예정이다. IB스포츠는 전경기 생중계에 나서며, MBC 스포츠플러스도 중계방송사로 합류했다. 부산 MBC는 BNK 썸의 홈경기를 중계한다.

해설진에도 변동이 있다. KBS N 스포츠는 기존 손대범-김은혜 해설위원과 함께 안덕수 전 KB스타즈 감독을 해설위원으로 영입했다. KBS에서는 남자프로농구 전주 KCC에서 활약한 바 있는 하승진이 해설위원으로 활약, 24일 개막전에 남현종 아나운서, 김은혜 해설위원과 함께 마이크를 잡는다. 부산MBC는 김영만 전 창원 LG 코치가 새롭게 해설위원으로 합류했다.

뉴미디어 채널은 지난해와 동일하다. 네이버 스포츠와 아프리카 TV에서 올 시즌 전 경기를 생중계로 시청할 수 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우봉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