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Sports 일반
골프토토 스페셜 28회차, 골프팬 72% “박인비, 언더파 활약 전망”
  • 최정서 기자 adien10@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10.19 15:07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정서 기자] 국내 골프팬들은 ‘LPGA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1라운드에서 4번 선수 박인비의 언더파 가능성을 가장 높게 내다봤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 스포츠토토코리아가 오는 21일(목)에 LPGA인터내셔널부산에서 열리는 ‘LPGA BMW 레이디스 챔피언십’ 1라운드를 대상으로 한 골프토토 스페셜 28회차에서 전체 참가자의 72.57%가 4번 선수 박인비의 언더파 활약을 예상했다고 밝혔다.  

1번 선수 고진영이 72.06%로 근소한 차이를 보였고, 5번 선수 김효주는 71.76%를 차지했다. 뒤이어 김세영(66.78%), 대니엘강(66.45%), 고보경(57.96%), 이민지(53.62%) 순이었다.  

지정 선수별 1라운드 예상 스코어에서는 김효주(38.35%)와 고진영(34.44%)이 3~4언더파에서 1순위를 차지했다. 나머지 선수인 김세영(39.75%), 박인비(39.71%), 대니엘강(39.05%), 고보경(39.64%), 이민지(24.04%)는 모두 1~2언더파에서 가장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골프토토 스페셜 게임은 지정된 5명 혹은 7명의 프로골퍼의 1라운드 타수대를 맞히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타수대는 5언더 이하, 3~4언더, 1~2언더, 0(이븐), 1~2오버, 3오버 이상 등 총 6개 구간으로 구성되며 1라운드 최종 타수대를 모두 맞힌 사람에게는 해당 회차의 배당률에 베팅금액을 곱한 만큼 적중상금이 지급된다. 

이번 골프토토 스페셜 28회차 게임은 20일 오후 9시 50분에 발매를 마감하며, 1라운드가 모두 종료된 후에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골프토토 게임의 경우, 선수의 개인상황과 현지사정으로 인해 대상선수가 변경될 수 있기 때문에 게임에 참여하기 전에 반드시 지정선수를 확인해야 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정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