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목포소방서, 119 생활안전순찰대 첫 활동 시작대상처 직접 방문…주민 건강 상태 점검, 소화기, 단독경보형 감지기 보급 등 위험요소 사전 제거 중점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8.05 13:36
  • 댓글 0
목포소방서 119생활안전순찰대가 지난 4일 신안군 안좌면 대우마을을 찾아 첫 활동을 시작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목포소방서 ‘119 생활안전순찰대’가 지난 4일 신안군 안좌면 대우마을 방문을 시작으로 화재 취약계층 복지를 위한 첫 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활동은 대상처를 직접 방문하여, 주민 건강 상태 점검, 소화기, 단독경보형 감지기 보급, 기본 소독 물품 지원, 주택 화재안전 점검 등 생활안전 및 위험요소를 사전 제거에 중점을 뒀다.

또한 활동에 소방안전강사와 심리상담사가 동행해 간단한 심리 상담과 마음 안정법, 소방안전교육을 실시해 어르신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박원국 서장은 “새로 출범한 생활안전순찰대의 활동에 마음이 새로워지며 생활 속 불편함에 어려움을 겪은 도민들에게 안전과 건강까지 지키는 소방안전 파수꾼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