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전국-S 광주·전남
전남도, 향우에게 ‘전남사랑도민증’ 발급… 애향심 높인다12개 광역 시·도 향우회와 협약… 숙박·레저시설 이용료 할인, 도내 70여 가맹점 혜택
  • 최지우 기자 tm0153@dailysportshankook.com
  • 승인 2021.07.28 14:32
  • 댓글 0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7일 오후 도청 왕인실에서 열린 전남사랑도민증 발급 업무협약 및 도민증 전달식에서 향우회장들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데일리스포츠한국 최지우 기자] 전라남도는 지난 27일 도청 왕인실에서 12개 광역시·도 향우회와 ‘전남사랑도민증’ 발급 업무협약을 하고 1호 도민증을 전달했다.

협약식에는 김영록 전남도지사, 김한종 전남도의장, 최대규 재경광주전남향우회장, 성광화 재부산호남향우회장, 양승권 재대구경북호남향우회장, 김영효 재울산호남향우회장, 김포중 경기도호남향우회총연합회장, 천정순 재충남호남향우회연합회장, 김창재 재경남호남향우연합회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전남도는 ‘전남사랑도민증’ 발급 지원과 향우의 권리증진을 위해 노력하고, 시·도 호남향우회는 향우를 대상으로 ‘전남사랑도민증’ 발급 홍보와 신청서 접수·이송·교부를 지원하는 등 도민증 발급에 공동 협력한다.

‘전남사랑도민증’은 전남 발전에 헌신한 출향 향우에게 예우와 함께 전남인으로서 자긍심을 높이기 위해 발급한다. 이날 각 시·도 향우회장에게 1호 도민증을 전달했다. 

도민증은 등록기준지(구 본적)가 전남이거나 둔 적이 있는 향우와 배우자, 직계비속이 발급 대상이다. 신청은 전남도 누리집(https://www.jeonnam.go.kr/)이나 우편(전남도 자치행정과) 등을 통해 할 수 있다.

‘전남사랑도민’ 소유 향우는 전남지역 주요 관광지와 숙박·레저시설의 이용료 할인 등 도내 70여 가맹점에서 다양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관광·휴양을 비롯한 전남 방문 시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다.

전남도는 도민증을 소유한 향우의 애향심 고취와 도민의 향우에 대한 관심도 제고를 위해 가맹점을 추가로 발굴해 계속 확대할 예정이다.

김영록 지사는 “고향에 변함없는 애정을 보여준 향우와의 교류를 활성화해 전남 발전을 견인하고자 ‘전남사랑도민증’을 발급하게 됐다”며 “코로나19 기세가 사그라들면 향우들께서 더 편안하게 고향을 찾도록 최선을 다해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