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스포츠한국
HOME Life & Culture 방송·연예
'물어보살' 성시경, "감 떨어져서 걱정"…10년만 컴백 속내는?
  • 김지혜 기자 dshankook@daum.net
  • 승인 2021.05.24 09:16
  • 댓글 0

[데일리스포츠한국 김지혜 기자] 가수 성시경이 10년 만에 가수로 컴백하면서 솔직한 마음을 고백한다. 

오늘(24일)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14회에서는 가수 성시경이 의뢰인으로 출연한다. 

이날 성시경은 "예전엔 '이 노래는 되겠다' 아니면 '힘들겠다' 이런 생각이 들었는데 이젠 감이 너무 떨어져서 아예 모르겠다"라고 운을 뗀다. 특히나 이번 앨범 발매일이 그룹 방탄소년단의 컴백일과 겹치는 바람에 주변에서 정면승부(?) 할 거냐며 농담 섞인 걱정을 받기도 했다고. 

이에 이수근은 "아...이건 우리도 방법이 없는데. 당분간은 세상이 시끄러울 거다"라며 안타까워하고, 서장훈은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 앨범 판매량 높일 수 있는 방법을 알려주겠다"라며 조언한다. 

평소 최고의 솔루션을 알려주던 '무엇이든 물어보살'답게 이번에도 파격적인 방법을 제안한다. 특히 서장훈은 "내가 말한 대로 앨범을 만들면 나도 궁금해서 살 것"이라고 장담하는데, 성시경은 "지금 너무 혼란스럽다. 어떻게 반응해야 할지 모르겠다"라는 반응을 보인다. 

다만 "우린 진심이다. 엄청 고민하고 말하는 거다"라는 서장훈의 주장에 결국 성시경 역시 "서장훈이 왜 훌륭한 스포츠맨인지 알겠다"라고 인정하며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뿐만 아니라 성시경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에 반한 또 다른 포인트도 마지막에 밝혀질 예정. 서장훈ㆍ이수근의 조언과 성시경의 특별한 노래까지 들을 수 있는 KBS Joy '무엇이든 물어보살' 114회는 오늘(24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저작권자 © 데일리스포츠한국,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